분류 골프

고진영·박성현 `600만달러 우먼` 내가 먼저

작성자 정보

  • 작성자 먹튀클릭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고진영 3년만에 560만弗 벌어

546만弗 번 박성현에 한발 앞서

LPGA투어 생애 상금 경쟁 치열


최운정·박희영도 600만弗 임박

502만弗 허미정도 턱밑 추격


68da1212c788398f3ad88c3bb1b6081a_1610628513_78.jpg
 

미국여자프로골프(LPGA)에 진출한 한국 여자골퍼 중 생애 상금을 600만달러 이상 번 선수는 모두 12명이다. 대부분 주말골퍼들이 어릴 적에 봤을 미국 드라마 '600만달러의 사나이'의 인조인간 주인공을 만들 수 있는 거액 '600만달러'는 한국 여자골퍼 성공의 잣대가 되는 액수이기도 하다.


지금까지 LPGA 역사에서 49명만 넘었던 '600만달러 우먼'에 한국 선수 비율이 24%나 되는 것은 K골프가 세계를 지배하고 있다는 사실을 단적으로 증명한다. LPGA 투어에 큰 족적을 남긴 한국 선수들은 대부분 600만달러를 넘었다.


은퇴한 선수들을 보면 한국 여자골프 선각자 박세리(1258만달러)를 비롯해 김미현(862만달러), 한희원(706만달러), 장정(665만달러)이 600만달러 이상 획득했다. 현역 선수 중에는 박인비가 1673만달러(전체 4위)로 가장 많은 생애 상금을 기록 중이고 유소연(1113만달러), 최나연(1086만달러), 김세영(1008만달러)이 1000만달러 이상 벌었다. 양희영(972만달러)과 김인경(966만달러)은 올해 성적에 따라 1000만달러 우먼에 들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 밖에 지은희(712만달러)와 신지애(614만달러)가 LPGA 투어에서 총 600만달러 이상을 번 주인공들이다.


올해는 한국 출신 '600만달러 우먼'이 쏟아져 나올 것으로 보인다. 그들 중에는 현재 가장 뜨거운 샷을 날리고 있는 주인공 고진영(26)과 박성현(28)도 포함돼 있다. 여기에 꾸준함의 대명사인 최운정(31)과 박희영(34)도 생애 상금 600만달러 돌파를 기대하고 있다.


특히 고진영과 박성현이 벌이는 쩐의 전쟁은 골프 팬들 관심을 끌 만하다.


2018년 LPGA 신인왕 고진영은 2017년 신인왕 박성현보다 1년 늦게 미국 무대를 밟았다. 하지만 지난해 생애 상금에서 역전했다.


4개 대회 만에 상금 166만7925달러를 벌어들이며 상금왕에 오른 고진영이 생애 상금을 560만달러로 늘리면서 546만달러의 박성현을 제친 것이다. 지난 시즌 7개 대회에 출전한 박성현은 9만6187달러를 획득하는 데 그쳤다. 박성현은 KPMG 위민스 PGA 챔피언십에서 17위로 최고 성적을 냈을 뿐 톱10에 한 번도 오르지 못했다. 컷오프도 두 차례나 있다. 하지만 박성현이 새로운 시즌에 절치부심하며 반격의 샷을 준비하고 있어 누가 먼저 600만달러 고지에 오를지 아무도 알 수 없다.


한국 선수 가운데 현재 600만달러에 가장 근접한 선수는 최운정이다. 지난해 13만4194달러를 획득하고 생애 상금을 590만달러로 늘린 최운정은 600만달러 우먼까지 채 10만달러도 남지 않았다.


2009년 데뷔해 올해로 LPGA 22년 차가 된 최운정은 우승은 한 번밖에 하지 못했지만 45번이나 '톱10'에 드는 견실함을 무기로 600만달러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최운정보다 1년 앞서 데뷔한 박희영도 지난 시즌까지 총 557만달러를 획득해 600만달러까지 43만달러만을 남겨두고 있다. 지난 시즌 상금(22만4002달러)을 감안하면 올해 600만달러 고지를 넘기에는 버거울 수 있지만 그에게는 '3승'을 거뒀던 한 방이 있어 기대를 걸어볼 만하다.


지난해 부진하기는 했지만 생애 상금 502만달러를 기록하고 있는 허미정(32)도 2019년 2승을 거두며 상금 103만달러를 벌어들인 샷이 폭발하면 올해 600만달러 우먼에 들 수도 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287 / 1 Page
RSS

★텍사스홀덤 오픈★

아이카지노 홀덤 추천인 CA77

  • Image
    인식짱님의 출석체크
    인식짱 01.19
  • Image
    간단한 알바 모집합니다 투잡가능 (이상한거아님)
    플랜 01.18
  • Image
    스트레스에 눈 붉게 충혈된 박미희 감독 “선수들 좋은 면 봐달라”
    먹튀클릭 01.18
  • Image
    소외감 느끼는 웜업존 선수들에게
    먹튀클릭 01.18
  • Image
    흥국생명 에이스, 이재영 불변의 법칙
    먹튀클릭 01.18
  • Image
    강소휘가 ‘나보다 당차다’고 말하는 2년차 권민지
    먹튀클릭 01.18
  • Image
    '상승세' 도로공사·우리카드, 3위 다툼 불붙이나
    먹튀클릭 01.18
  • Image
    흥국생명이 보여준 프로페셔널과 아마추어의 차이
    먹튀클릭 01.18
  • Image
    ‘살얼음판’ KB손해보험, OK금융그룹 맞대결… 순위 결정적
    먹튀클릭 01.18
  • Image
    “기대를 하다가도…” 도쿄는 ‘배구여제’의 마지막 불꽃을 허락할까
    먹튀클릭 01.18
  • Image
    한국전력 신영석, 언제 만나도 반가운 현대캐피탈 선수들
    먹튀클릭 01.18
  • Image
    여자농구, 조용히 트레이드 시장 마감
    먹튀클릭 01.18
  • Image
    무릎 부상에서 돌아온 워커, 복귀전 야투율 23.1%
    먹튀클릭 01.18
  • Image
    유타 미첼, ‘475득점’ 환상의 쇼다운 펼쳤던 머레이 다시 만나 설욕
    먹튀클릭 01.18
  • Image
    KBL, 전자랜드 농구단 매각 본격화…3월까지 공개입찰
    먹튀클릭 01.18
  • Image
    새주인 찾아나선 전자랜드 "오래 구단 운영할 기업 찾는다"
    먹튀클릭 01.18
  • 스포츠분석
+ 더보기
  • Image
    1월 19일 칼리아리 AC밀란 분석 세리에A 축구
    스포츠분석 01.18
  • Image
    1월 19일 아스날 뉴캐슬 분석 프리미어리그 축구
    스포츠분석 01.18
  • Image
    1월 19일 KB손해보험 OK금융그룹 분석 V-리그 배구
    스포츠분석 01.18
  • Image
    1월 19일 KCC 창원LG 분석 KBL 농구
    스포츠분석 01.18
  • Image
    1월 19일 뉴욕닉스 올랜도 분석 NBA 농구
    스포츠분석 01.18
  • Image
    1월 19일 애틀랜타 미네소타 분석 NBA 농구
    스포츠분석 01.18
  • Image
    1월 19일 마이애미 디트로이트 분석 NBA 농구
    스포츠분석 01.18
  • 무료슬롯게임
+ 더보기
  • 글이 없습니다.
  • 회원랭킹

크롬브라우저 다운로드받기

  • 사이트 통계
  • 오늘 방문자 570 명
  • 어제 방문자 778 명
  • 최대 방문자 1,644 명
  • 전체 방문자 154,778 명
  • 전체 회원수 213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