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 골프

김한별·김시우, 더CJ컵 2R 공동 33위…선두는 쇼플리

작성자 정보

  • 작성자 먹튀클릭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07b69f6e8ec36387a36e8c1613279a84_1602927113_93.jpg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의 김한별(24)이 처음 출전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무대에서 중위권으로 도약했다.


김한별은 17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섀도 크리크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PGA 투어 더CJ컵(총상금 975만달러) 2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2개를 묶어 3언더파 69타를 쳤다.


중간합계 1언더파 143타를 기록한 김한별은 1라운드 46위에서 공동 33위로 순위를 13계단 끌어 올렸다.


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김시우(25)와 나란히 한국 선수 중 가장 높은 순위다.


10번 홀에서 출발한 김한별은 첫 2개 홀에서 연속 버디를 잡고, 16번 홀(파5) 버디를 추가했다. 18번 홀(파5)도 버디로 마무리, 전반에만 4타를 줄였다.


후반 3번 홀(파4) 보기를 4번 홀(파5) 버디로 맞바꾼 김한별은 7번 홀(파5)에서 티샷이 러프에, 두 번째 샷은 벙커에 빠지는 악재를 만나 추가 보기를 기록했다.


김한별은 2라운드를 앞두고 웨지 연습에 중점을 두고 준비한 효과를 봤다며 "내일 티샷이 이 정도만 된다면 웨지샷을 더 열심히 연습해서 더 정교하게 컨트롤하고 싶다. 그러면 내일도 무난하게 오늘처럼 칠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보였다.


언더파에 진입한 그는 "체력 안배를 잘해야 할 것 같다"며 "한국보다 확실히 많이 걷기도 하고 아직 시차 적응도 안 됐다. 체력적으로 조금만 더 보완하면 이대로 좋은 마무리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기대했다.



07b69f6e8ec36387a36e8c1613279a84_1602927115_37.jpg


김시우는 1라운드에서 공동 9위에 올라 기대를 모았으나, 이날 2타를 잃어 순위가 24계단이나 하락했다.


특히 13번 홀(파3)과 14번 홀(파4)에서 연속으로 '3퍼트'를 해 각각 더블보기, 보기를 적어냈다.


잰더 쇼플리(미국)는 버디 8개로 8타를 줄이며 중간합계 14언더파 130타를 기록, 1라운드 선두였던 티럴 해턴(잉글랜드)을 3타 차 2위로 밀어내고 단독 선두 자리를 꿰찼다.


10번 홀에서 출발한 쇼플리는 13∼18번 홀에서 6개 홀 연속 버디를 잡아내며 상승세를 탔다.


쇼플리는 "버디를 더 못 잡아낸 것이 아쉽지만 그래도 보기를 치지 않아서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지난해까지 더CJ컵을 개최한 제주도 나인브리지와 올해 섀도 크리크를 비교하면서 "여기가 더 따듯하고 조금 더 건조하다. 나인브리지가 조금 더 어려운 코스다. 나인브리지는 바람이 가장 큰 변수"라고 말했다.


2017·2019년 이 대회에서 우승한 저스틴 토머스(미국)는 이날 6타를 줄이고 중간합계 6언더파 138타로 공동 8위에 올라 있다.


2018년 이 대회 챔피언이자, 무릎·허리 부상을 극복하고 2개월 만에 복귀한 브룩스 켑카(미국)는 공동 26위(중간합계 2언더파 142타)다. 케빈 나(미국),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리키 파울러(미국) 등과 같은 순위다.


강성훈(33)은 공동 45위(이븐파), 안병훈(29)과 김주형(19)은 공동 52위(2오버파)다.


임성재(22)와 김성현(22)은 공동 57위(3오버파), 이태희(36)와 함정우(26)는 공동 68위(6오버파)다.


이경훈(29)은 73위(7오버파), 이재경(21)은 최하위인 공동 77위(9오버파)에 그쳤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445 / 45 Page
RSS
  • Image
    20억대 자산을 가질수 있었던 방법
    탕수융 10.29
  • Image
    2030대 40대 외로운 여성들 많은곳
    야한거모 10.28
  • Image
    2030대 40대 외로운 여성들 많은곳
    야한거모 10.28
  • Image
    20억 자산가 되기
    q435hgrgf 10.28
  • Image
    우즈 “챔피언스 디너, 예정대로 치킨 파히타·스시 대접”
    먹튀클릭 10.28
  • Image
    김효주 “상금·타수·퍼팅 1위 지키겠다”
    먹튀클릭 10.28
  • Image
    ‘슈퍼 루키’ 유해란, 후원사 주최대회서 시즌 2승·신인왕 조기 확정할까
    먹튀클릭 10.28
  • Image
    라파엘 나달은 골프실력도 '짱', 3라운드 합계 9오버파 맹타
    먹튀클릭 10.28
  • Image
    우승 경쟁만 네다섯 번 ‘절친’ 박현경·임희정 “운명의 장난일까요?”
    먹튀클릭 10.28
  • Image
    ‘골프채’ 잡은 나달 프로대회 공동6위
    먹튀클릭 10.28
  • Image
    "다우디보다 더 높다. 이런 친구 처음" 동료도 놀래킨 19살 케이타의 차원이 다른 스파이크. 이상열 감독의 눈은 정확했다.
    먹튀클릭 10.28
  • Image
    350㎝의 공격 타점…프로배구 흔드는 말리 출신 19세 케이타
    먹튀클릭 10.28
  • Image
    '전방 십자인대 파열' 정호영, 성공적으로 수술 마무리…29일 퇴원 예정
    먹튀클릭 10.28
  • Image
    케이타 32점 '원맨쇼'…KB손해보험, 2연승 단독 선두
    먹튀클릭 10.28
  • Image
    GS칼텍스, 유관중 개막전 티켓 오픈 42시간 만에 '매진'
    먹튀클릭 10.28
  • Image
    '켈시 24득점' 한국도로공사, KGC인삼공사 3-0 완파
    먹튀클릭 10.28
  • 회원랭킹

크롬브라우저 다운로드받기

  • 사이트 통계
  • 현재 접속자 144 명
  • 오늘 방문자 484 명
  • 어제 방문자 836 명
  • 최대 방문자 1,644 명
  • 전체 방문자 85,369 명
  • 전체 회원수 150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