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뉴스
분류 골프

유해란, KLPGA 제주 삼다수 2년 연속 우승 순항…박인비 공동 21위

작성자 정보

  • 작성자 클릭부반장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 도전


bf3ade18626a28d1d2bc23812a291b6d_1596275972_22.jpg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무서운 '신인' 유해란(19·SK네트웍스)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총상금 8억원) 3라운드에서도 단독 선두를 질주했다. 유해란은 2년 연속 우승을 향해 순항했다.

유해란은 1일 제주도 제주시 세인트포 골프리조트(파72·6500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7개를 잡아내며 7언더파 65타를 기록했다.

합계 19언더파 197타를 적어낸 유해란은 14언더파를 기록한 2위 이정은6(24·대방건설)를 5타 차로 따돌리고 리더보드 최상단을 차지했다.

유해란은 지난해 초청 선수로 이 대회에 출전, 깜짝 우승에 성공했다.

올해 KLPGA 투어에 정식으로 데뷔한 유해란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를 비롯해 세계무대를 누비는 선배들과의 경쟁에서도 밀리지 않으며 2연패 가능성을 밝혔다.

1라운드 공동 선두로 시작한 유해란은 3라운드까지 계속 1위를 놓치지 않으며 2일 최종일에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에 도전한다.

2번홀(파5)에서 첫 버디를 기록한 유해란은 6번홀(파5)에서 3번째 샷을 홀컵에 붙이며 버디를 추가했다. 8번홀(파4)에서는 8m짜리 롱 버디 퍼트를 성공시켜 기세를 올렸고, 9번홀에서도 한 타를 더 줄였다.

유해란은 후반에도 3타를 더 줄이면서 3라운드를 마쳤다.

이정은6는 이날 보기 없이 버디만 6개를 기록하는 등 6타를 줄이며 단독 2위에 자리했다.

임희정(20·한화)은 2차례나 4연속 버디를 기록하는 등 8언더파 64타의 맹타를 휘두르며 장하나(28·BC카드)와 함께 공동 3위에 이름을 올렸다. 김효주(25·롯데)는 중간합계 12언더파 204타(공동 5위)를 기록했다.

세계랭킹 1위 고진영(25·솔레어)은 이날 버디만 5개를 낚아 중간합계 9언더파 207타로 공동 15위에 랭크됐다.

5개월 만에 복귀전에 나선 '여제' 박인비(32·KB금융그룹)는 이날 2타를 줄이면서 8언더파 208타로 공동 21위에 올랐다. 올해 한국여자오픈에서 우승했던 유소연(30·메디힐)은 합계 8언더파로 박인비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90 / 1 Page
RSS

클릭모여 사이트 통계

영화드라마 25 건

먹튀검증  19 건

웹툰    19 건

토렌트   25 건

성인    19 건

  • Image
    [먹튀클릭] LUSH qeen7777.com 먹튀사이트
    클릭부반장 18:00
  • Image
    [먹튀클릭] 울트라 utr505.com 먹튀사이트
    클릭부반장 17:59
  • Image
    의정부고 학생들 고개 떨구지 말고 다녔으면 좋겠음
    클릭부반장 17:56
  • Image
    다양한 미니게임 - 엔트리 / 동행복권 / 스코어존 / 프리월드 / 벳 365 / 로투스 / FX / 스포츠 단폴 크로스제재없음
    s3UxgqBWb0n1 17:48
  • Image
    ✅[클릭계열]✅파워볼본사 PowerUP에서 ❤️총판 및 개인회원 모집❤️합니다.✅
    xf8QZm1NCsTI 17:47
  • 글이 없습니다.
  • 유투브
+ 더보기
  • 회원랭킹
  • 사이트 통계
  • 현재 접속자 34(2) 명
  • 오늘 방문자 268 명
  • 어제 방문자 319 명
  • 최대 방문자 319 명
  • 전체 방문자 1,453 명
  • 전체 회원수 49 명

고객센터 0000 - 0000

평일 10:00 - 18:00

점심 13:00 - 14:00

1:1 게시판 문의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