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 골프

'입회 9년차' 유수연, KLPGA 시드순위전 수석 통과

작성자 정보

  • 작성자 먹튀클릭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b49a835144360a292d6ad208acda9fef_1605951730_74.jpg


20일 전라남도 무안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KLPGA 2021 정규투어 시드순위전 본선’에서 유수연(27)이 시드순위전 수석을 차지했다.


‘KLPGA 2021 정규투어 시드순위전 본선’은 4라운드 72홀로 예정됐으나 우천 및 낙뢰로 인해 3라운드가 취소, 최종 3라운드 54홀로 시드순위가 결정됐다.


1라운드에서 버디만 6개를 잡으며 6언더파 66타를 기록한 유수연은 카운트백 방식에 따라 2위로 2라운드를 맞이했다. 유수연은 좋은 흐름을 이어 2라운드에서 이글 1개, 버디 3개, 보기 1개를 만들어 4타를 더 줄이며 격차를 더 벌렸다. 이에 최종라운드도 선두로 시작했고, 타수를 지키며 최종합계 10언더파 206타를 기록, 수석의 자리로 2021시즌 정규투어 풀 시드권을 얻어내는 쾌거를 이뤘다.


유수연은 “정규투어 복귀를 간절히 바랐던 만큼 그 어느 해보다 행복하고 기쁘다”면서 “올 시즌 드림투어에서 상금순위 20위 안에 들지 못해 좌절했다. 하지만 주변에서 많은 응원과 따뜻한 조언을 해줬다. 그렇게 얻은 자신감을 바탕으로 오늘 이렇게 좋은 결과를 만들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다음 시즌 정규투어 각오에 대해 묻자 “루키 시절보다 더욱 소중한 정규투어 한 해가 될 것 같다. 어렵게 쟁취한 기회이니 매 순간 최선을 다하며 소중한 시간을 보내겠다”는 진심 어린 각오를 내비쳤다.


유수연은 2012년 KLPGA 입회 후 2015년 정규투어에서 루키 시절을 보냈으나 2016년 정규투어 시드권을 잃었다. 이후 2017년 정규투어로 복귀, 지난해 상금순위 60위 안에 들지 못해 올해 드림투어에서 활동했다.


시드순위전 차석 자리에는 강예린(26)이 올랐다. 2012년 입회해 ‘KLPGA 2013 무안CC컵 드림투어 11차전’우승 이후 정규투어와 드림투어를 오갔던 강예린은 2018시즌과 2019시즌에 모든 투어 시드권을 잃었다. 절치부심한 강예린은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뽐내며 시드순위전에서 8언더파 208타(70-69-69)를 기록해 2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어 올해 정규투어에서 루키 시즌을 보냈던 김새로미(22)는 강예린과 동일하게 8언더파 208타(68-70-70)를 기록했으나 카운트백 방식으로 3위에 올랐다.


4위 자리에는 6언더파 210타(67-70-73)를 만든 이주미(25), 그리고 5위에는 지난해 시드순위전 차석이었던 김효문(22,일화맥콜)이 올라서며 정규투어 출전 자격을 얻어냈다.


이밖에, 그동안 정규투어에서 꾸준한 활약을 펼쳐 팬들에게 익숙한 김수지(24,동부건설)와 나희원(26,동부건설)이 6위와 9위에 올랐으며, 김현수(28,롯데)와 정희원(29)이 각각 11위와 14위 그리고 지난해 시드순위전 수석이었던 김초희(28,SY그룹)가 25위에 오르는 등 다음 시즌 출전 기회를 잡았다.


오랜만에 KLPGA에 등장한 선수들의 활약도 관심을 끌었다. KLPGA 통산 3승과 2005년 상금왕 타이틀을 보유한 배경은(35)은 은퇴 후 레슨과 리포터 등 제2의 삶을 보내다 이번 시드순위전에 참가해 31위라는 준수한 성적을 냈다. 또한, 2006년 ‘도하 아시안게임 골프 여자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획득하고, JLPGA에서 꾸준히 좋은 모습을 보였던 정재은(31)이 32위에 자리해 2021시즌 KLPGA 팬들 앞에 설 예정이다.


한편, 반대로 정규투어 무대를 떠나야 하는 선수들도 있어 아쉬움을 자아냈다. KLPGA 14개 시즌을 소화하며 2회 우승을 보유한 ‘엄마골퍼’ 홍진주(37,리솜리조트)와 정규투어 우승 경험이 있는 박유나(33,넥시스), 양채린(25,교촌F&B) 등 베테랑 선수들이 이번 시드순위전에서 아쉬운 모습을 보이며 하위권에 자리했다.


내년도 시드권자로 집계되는 총 95명의 선수 중 해외투어에서 활동하는 선수들과 은퇴 선수 등을 제외하면 총 82명이 투어에 출전할 것으로 예상되며, 120명이 참가하는 대회 기준으로 31위에 속한 시드순위자들이 참가 자격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328 / 4 Page
RSS
  • Image
    '깜짝 트레이드' 최건, “부산 사나이가 되도록 할게요”
    먹튀클릭 12.05
  • Image
    롯데가 챙긴 2차 3라운드, 김하성·양석환도 될 수 있다
    먹튀클릭 12.05
  • Image
    '미완의 좌완 특급' 김기훈, 군에서 답을 찾는다...상무 입대 신청
    먹튀클릭 12.05
  • Image
    "KBO에서 성공한 26살 플렉센, 한·미·일 주목" 美 매체
    먹튀클릭 12.05
  • Image
    "감독 사단 아니다" 한화, 공격적인 외국인 코치 영입 배경은
    먹튀클릭 12.05
  • Image
    “김하성, 너무 고평가 아닌가?” 팬 질문에 美통계사이트 답은?
    먹튀클릭 12.05
  • Image
    '성윤-시헌-세진-성은' 전북 유소년 출신, 미래 '청사진' 증명
    먹튀클릭 12.05
  • Image
    ‘외인·염기훈 없이 16강’ 수원, 최악 피한 K리그
    먹튀클릭 12.05
  • Image
    서울, 박진섭 감독과 계약체결+나상호 영입 유력
    먹튀클릭 12.05
  • Image
    실낱같았던 희망, 그 가능성을 지운 김찬희의 퇴장
    먹튀클릭 12.05
  • Image
    ‘마지막 경기’ 치른 모라이스, “좋은 결과 남겨 좋다”
    먹튀클릭 12.05
  • Image
    FC서울, '박진섭 애제자' 나상호 영입 임박
    먹튀클릭 12.05
  • Image
    피원하모니, 예술적 감성 ‘믹스하모니’에 모두 담는다
    먹튀클릭 12.05
  • Image
    ‘1박 2일’ 여유만만 연정훈·동상이몽 김선호·멘붕 라비…무슨 일?
    먹튀클릭 12.05
  • Image
    임보라, 카디건 단추 풀고 드러낸 속살…볼륨까지 갖춘 워너비 몸매
    먹튀클릭 12.05
  • Image
    아이린, 현주엽 먹부림에 "컬쳐쇼크" 돌직구
    먹튀클릭 12.05
  • 스포츠분석
+ 더보기
  • Image
    12월 6일 베이징궈안 FC도쿄 분석 AFC챔피언스리그 축구
    스포츠분석 12.05
  • Image
    12월 6일 베로나 칼리아리 분석 세리에A 축구
    스포츠분석 12.05
  • Image
    12월 6일 웨스트브롬 크리스탈 분석 프리미어리그 축구
    스포츠분석 12.05
  • Image
    12월 6일 릴 모나코 분석 프랑스 리그-1 축구
    스포츠분석 12.05
  • Image
    12월 6일 그라나다 우에스카 분석 프리메라리가 축구
    스포츠분석 12.05
  • Image
    12월 6일 알크마르 흐로닝언 분석 에레디비시 축구
    스포츠분석 12.05
  • Image
    12월 6일 위트레흐트 덴하흐 분석 세리에A 축구
    스포츠분석 12.05
  • 무료슬롯게임
+ 더보기
  • 글이 없습니다.
  • 회원랭킹

크롬브라우저 다운로드받기

  • 사이트 통계
  • 현재 접속자 169 명
  • 오늘 방문자 676 명
  • 어제 방문자 748 명
  • 최대 방문자 1,644 명
  • 전체 방문자 117,538 명
  • 전체 회원수 192 명